[추석 파일럿④] “취향저격” SBS, 야구·연기·노래 등 골라보는 재미

[텐아시아=김유진 기자]
SBS 추석 파일럿 프로그램 / 사진제공=SBS

SBS 추석 파일럿 프로그램 / 사진제공=SBS

SBS가 추석연휴를 맞이해 다채로운 파일럿 프로그램들을 꺼내놓는다. 14일부터 16일까지 3일간 시청자들의 취향을 저격하는 신선한 파일럿 프로그램들이 펼쳐진다.

먼저 SBS는 보는 재미가 쏠쏠한 ‘내일은 시구왕’을 선보인다. ‘내일은 시구왕’은 최초로 펼쳐지는 시구스타 선발대회로, 한국인 메이저리거 1세대 서재응, 홍수아, 남희석 등 심사위원 5인의 평가와 시청자들의 투표로 최고의 시구스타를 가려내는 프로그램이다.

참가자는 총 21팀이다. 화려한 시구로 화제를 모았던 신수지·태미·에이핑크 보미의 맞대결은 물론, 전 축구 국가대표 선수 이천수, 마술사 이은결, 박철민, 틴탑, 몬스타엑스, 전효성, 정채연, 성소, 공명 & 도영 형제, 유지 등 신구 아이돌이 대거 등장해 기상천외한 시구 퍼포먼스를 선보인다. 14일 오후 5시 50분 방송된다.

연휴 둘째날에는 ’48시간 정글의 법칙 with 김상중’이 방송된다. ’48시간 정글의 법칙’은 기존 예능 프로그램 ‘정글의 법칙’ 스핀오프 프로그램으로, 김병만과 김상중의 48시간 일대일 생존기를 다룬다. 바이크 레이스와 헬기 다이빙 등 익스트림 스포츠를 즐기는 모습과 이틀간 무인도에서 지내며 벌어지는 에피소드들이 공개될 예정.

‘그것이 알고싶다’ 진행자로 중후한 이미지를 고수해왔던 김상중이 김병만과 어떤 케미스트리를 보여주며 무인도 생존기를 그릴지 기대가 모아진다. 특히 김상중은 해병대 출신다운 상남자 면모부터 김병만을 당황시키는 아재 개그, 숨은 애교까지 뽐낼 것으로 예고돼 새로운 재미를 선사할 것으로 보인다. 15일 오후 5시 50분 방송된다.

연휴 마지막 날에는 두 편의 파일럿 프로그램 ‘드라마게임-씬스틸러'(이하 씬스틸러)와 ‘노래 부르는 스타-부르스타'(이하 부르스타)가 방송된다. ‘씬스틸러’는 최고의 스타들이 펼치는 연기대결로, 드라마와 리얼버라이어티가 결합된 새로운 형식의 프로그램이다. 뛰어난 연기력과 자연스러운 애드리브로 연기 대결을 펼치며 미니드라마를 완성해가는 과정들이 담긴다.

MC 신동엽과 배우 조재현이 공동 진행을 맡아 프로그램의 재미와 몰입감을 더하고 여기에 베테랑 연기자 오광록·황석정·박해미·김정태와 더불어 걸스데이 민아, B1A4 바로 등 아이돌 연기자들이 합류해 색다른 연기 호흡을 보여준다.

‘씬스틸러’ 출연자들은 대본이 있는 배우와 상황만 아는 애드리브 배우로 나뉘어 대결한다. 이들은 ‘씬스틸러’를 통해 로코부터 스릴러 등 장르를 넘나드는 4편의 미니드라마를 완성한다. 16일 오후 5시 30분 방송.

배우 이영애의 단독 게스트 출연으로 큰 화제를 모은 ‘부르스타’도 기대를 모은다. ‘부르스타’는 ‘노래를 통해 스타를 만난다’는 콘셉트의 하이브리드 뮤직 버라이어티로, 이영애는 평소 즐겨듣는 플레이 리스트 곡들을 공개하고 온 가족이 함께 부르기 좋은 노래를 직접 선곡하고 불러보기도 하며 새로운 모습을 공개한다.

김건모·윤종신·이수근·강승윤이 MC군단으로 나서 경기도 양평 문호리에서 가족과 함께 지내는 이영애의 평소 생활을 함께 둘러본다. 또 여섯 살이 된 쌍둥이 자녀와 함께하는 리얼 육아기도 전격 공개되는 등 방송에서 보기 어려웠던 이영애의 소소한 일상을 볼 수 있는 기회다. 16일 밤 11시 20분 방송된다.

김유진 기자 you@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