비투비 첫 유닛 프로젝트 ‘블루’, 19일 신곡 발표

[텐아시아=김하진 기자]
비투비-블루 신곡 재킷/사진제공=큐브엔터테인먼트

비투비-블루 신곡 재킷/사진제공=큐브엔터테인먼트

그룹 비투비의 첫 유닛 비투비-블루(BTO! B-BLUE)가 신곡을 발표하한다.

비투비의 보컬라인 서은광, 이창섭, 임현식, 육성재 네 멤버로 이뤄진 첫 유닛 비투비-블루는 오는 19일 0시 신곡 ‘내 곁에 서 있어줘’를 내놓는다.

‘내 곁에 서 있어줘’는 프로듀싱팀 블랙아이드필승의 작품으로, ‘괜찮아요’ ‘집으로 가는 길’ ‘봄날의 기억’에 이어 한층 더 성숙해진 보이스로 절제된 애절함을 표현한 비투비만의 감성 발라드 곡이다. 뮤직비디오는 멤버 프니엘이 직접 출에 참여, 의미를 더했다.

비투비-블루는 유닛 결성에 앞서 지난 8월 KBS2 ‘불후의 명곡’에서 최종 우승을 차지해 그 실력을 인정받았다.

소속사 큐브 엔터테인먼트측은 “‘내 곁에 서 있어줘’는 비투비 보컬라인 멤버들의 진가가 발휘된 곡”이라며 “가을과 어울리는 감성 발라드로 팬 분들뿐만 아니라 대중적으로 많은 사랑을 받을 것으로 기대된다. 비투비-블루에게 많은 응원과 관심 부탁 드린다”고 전했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