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수라’ 정우성 “내 캐릭터, 처음에는 이해 안됐다”

[텐아시아=이은진 기자]
정우성/사진제공=V앱 방송화면

정우성/사진제공=V앱 방송화면

‘아수라’ 정우성이 영화 속에서 맡은 역할에 대해 소개했다.

12일 네이버 V앱을 통해 생중계된 영화 ‘아수라’ 무비토크 라이브에서는 정우성이 속 자신이 맡은 캐릭터인 한도경에 대해 설명했다.

이날 정우성은 “처음 시나리오를 받고 이해가 안됐다. 한도경이라는 인물이 절대 주인공을 할 수 있는 인물이 아닌 것 같았다”며 “나쁜짓을 하고, 마치 박쥐 같은 인물이다”라고 말했다.

이어 정우성은 “그런데 감독님이 이런 한도경을 주인공으로 한 이유가 있을거라고 생각했다”며 “연기를 할 때 어떤 설정도 할 수 없었고, 자연스럽게 그 캐릭터를 따라가 봤다”고 덧붙였다.

이은진 기자 dms3573@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