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HE K2’, 팽팽한 긴장감 담은 공식포스터 공개 ‘의미심장’

[텐아시아=유찬희 인턴기자]
tvN 'THE K2' 지창욱, 임윤아, 송윤아, 조성하 / 사진제공=tvN

tvN ‘THE K2’ 지창욱, 임윤아, 송윤아, 조성하 / 사진제공=tvN

‘더 케이투(THE K2)’ 공식 포스터가 공개됐다.

tvN 새 금토드라마 ‘더 케이투’ 측은 12일 주연 배우들 간의 관계와 각자의 사연을 상징적으로 표현한 문구가 담긴 공식 포스터를 공개했다.

지창욱, 송윤아, 임윤아, 조성하 네 사람의 모습이 담긴 포스터를 보면 각자 어딘가를 응시하며 엇갈린 시선을 주고받고 있다. 포스터에 적혀 있는 ‘서로 다른 그들이 지키고 싶었던 것’이라는 카피를 통해 앞으로 그들이 대립해갈 스토리에 대한 기대감을 높였다.

tvN 'THE K2' 지창욱, 임윤아, 송윤아, 조성하 / 사진제공=tvN

tvN ‘THE K2’ 지창욱, 임윤아, 송윤아, 조성하 / 사진제공=tvN

지창욱-임윤아, 송윤아-조성하의 2인 포스터도 공개됐다. 보디가드 김제하역의 지창욱은 한 손에 총을 쥐고 “지키고 싶은 것이 생겼다”는 대사와 함께 임윤아를 감싸 안고 있다. 임윤아는 가녀린 자태로 보호본능을 불러 일으키면서도 또렷한 눈빛을 표현하며 고안나의 강인한 면모를 담아냈다.

송윤아는 여유로워 보이는 미소로 카리스마를 뿜어내며 잔인한 악녀 최유진으로의 변신에 성공했다. 또 대권 후보 장세준 역의 조성하는 아내 최유진과 있으면서도 딱딱한 시선, 주먹을 꽉 쥐고 있는 모습으로 숨겨진 그들의 관계를 암시해 호기심을 자극한다. 여기에 “우린 제법 좋은 인연이야”라는 두 사람의 대사가 의미심장한 느낌을 더하고 있다.

제작진은 “포스터에서도 엿볼 수 있듯 드라마에서 각 인물들의 사연과 그들의 관계가 흥미롭게, 또 긴장감 넘치게 그쳐질 예정”이라며 “포스터 촬영 현장에서도 배우들 간의 케미도 굉장히 좋았다. 완성도 높은 작품이 탄생할 것 같은 예감이 든다”고 밝혔다.

‘더 케이투’는 오는 23일 첫 방송된다.

유찬희 인턴기자 chan0502@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