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주나, 꿈에 그리던 데뷔..눈물과 환희 (종합)

[텐아시아=김하진 기자]
김주나/사진=조준원 기자 wizard333@

김주나/사진=조준원 기자 wizard333@

가수 김주나가 4년간의 연습생 시간을 마치고 데뷔를 알렸다.

김주나는 12일 오전 서울 마포구 서교동 신한카드 판스퀘어 라이브홀에서 데뷔 기념 쇼케이스를 열고 신곡 소개에 나섰다.

그는 이날 0시 각종 음악사이트를 통해 데뷔곡 ‘썸머 드림(Summer Dream)’을 발표했다. 이 곡은 바이브 류재현이 만들었으며, 김주나 특유의 호소력 짙은 음색이 돋보이는 곡이다.

김주나는 “유명한 작곡가이자 대선배인 류재현이 만든 곡으로, 편안한 분위기로 이끌어주셔서 편안하고 즐겁게 녹음했다”고 회상했다.

그는 “4년 넘는 연습 시간을 거쳐서 데뷔를 하게 됐다. 내 곡으로 나오는 만큼 긴장되고 설렌다”고 소감을 전했다.

김주나/사진=조준원 기자 wizard333@

김주나/사진=조준원 기자 wizard333@

김주나는 엠넷(Mnet) ‘프로듀스 101’을 통해 일찌감치 그 실력을 인정받았다. 파워풀한 가창력과 호소력 짙은 음색으로 ‘차세대 디바’라는 평가받았다.

그는 “음원차트 100위권 안에 진입하기만 해도 좋을 것 같다”면서도 “가창력에 신경을 쓰고, 좋은 노래와 무대를 보여드리기 위해 노력했다”고 말했다.

특히 김주나는 이날 KBS2 ‘불후의 명곡’의 녹화에 참여해 공식적인 데뷔 무대를 갖는다. 이와 관련해 그는 “좋은 기회로 나가게 돼 영광이다. 존경하는 선배들이 다 있는 자리에 갓 데뷔한 제가 오른다는 것 자체만으로도 벅차고 잘 해보고 싶다”고 전했다.

김주나는 본격적인 데뷔 전인 시점에 배우 김수현과 이복남매라는 사실이 알려져 화제의 중심에 서기도 했다.

김주나 쇼케이스

김주나/사진=조준원 기자 wizard333@

그는 당시를 떠올리며 “데뷔도 하지 않은 상태에서 기사로 알려져 힘들었다”고 운을 뗐다. 김수현에 대해서는 “오빠는 혼자 노력해서 그 위치까지 힘들게 올라갔다. 오빠에게 부끄럽지 않은 동생이 되고 싶다”고 속내를 전했다.

이어 “솔로 가수 김주나로서 열심히 노력하고 좋은 활동을 할 것”이라고 각오를 다졌다.

그는 끝으로 “‘불후의 명곡’에서 데뷔 무대를 펼치게 됐다. 좋은 노래, 활발한 활동을 보여드리겠다. 기대해주시길 바란다”고 마무리 지었다.

이로써 김주나는 연습생이 아닌 가수로서 본격적인 활동에 나섰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