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끝사랑’ 김희애, 곽시양에 부담감 고백 “더이상 안돼”

[텐아시아=김유진 기자]
배우 김희애, 곽시양 / 사진=SBS '끝에서 두 번째 사랑' 캡처

배우 김희애, 곽시양 / 사진=SBS ‘끝에서 두 번째 사랑’ 캡처

‘끝사랑’ 김희애가 곽시양에게 진심을 고백했다.

11일 방송된 SBS 주말드라마 ‘끝에서 두 번째 사랑'(극본 최윤정, 연출 최영훈)에서는 박준우(곽시양)에게 이별을 고하는 강민주(김희애)의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강민주는 적극적으로 애정을 표현하는 박준우에게 “사실 커플파티가 부담스러웠다”고 말했다.

강민주는 “준우씨 처럼 멋진 남자가 나를 좋아해주는게 신기하고 좋았다. 그런데 나는 어쩌면 준우씨를 통해 다시 사랑이라는 감정을 느끼고 싶었던 것 같다. 더이상은 안될 것 같다”고 마음을 설명했다.

이에 박준우는 “그런 마음이라도 상관없다. 기다릴 수 있다. 언제까지 기다릴 거다”라고 소리쳤다.

김유진 기자 you@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