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리 갑순이’ 송재림, 이보희에 임신 고백할까

[텐아시아=김유진 기자]
배우 송재림, 김규리, 이보희 / 사진=SBS '우리 갑순이' 캡처

배우 송재림, 김규리, 이보희 / 사진=SBS ‘우리 갑순이’ 캡처

‘우리 갑순이’ 송재림이 이보희를 찾아갔다.

11일 방송된 SBS 주말드라마 ‘우리 갑순이'(극본 문영남, 연출 부성철)에서는 엄마 남기자(이보희)의 집에 찾아간 허갑돌(송재림)의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남기자와 만나기 전 누나 허다해(김규리)를 만난 갑돌은 어쩌다 갑순(김소은)이 자신의 아이를 임신한 사실을 밝혔다.

갑돌은 자신을 나무라는 허다해에게 “엄마한테 결혼 허락 받을 생각이다”라며 집안으로 들어갔다.

이같은 사실을 모르는 남기자는 오랜만에 집에 온 갑돌을 반기며 푸짐하게 상을 차렸다.

갑돌은 밥을 먹으며 남기자에게 갑순과의 동거 사실과 임신 소식을 전하고자 했으나, 허다해의 방해로 실패했다.

허다해와 갑돌은 주변 친구들의 동거 이야기를 전하며 남기자의 반응을 파악했으나 곧 험악해지는 분위기에 결국 말을 꺼내지 못했다.

김유진 기자 you@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