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밀정’, 100만 관객 돌파…’광해’ ‘국제시장’ ‘변호인’과 같은 속도

[텐아시아=윤준필 기자]
'밀정' 포스터 / 사진=워너브라더스 코리아 제공

‘밀정’ 포스터 / 사진=워너브라더스 코리아 제공

영화 ‘밀정’(감독 김지운)이 개봉 4일 만에 100만 관객을 돌파했다.

10일 영화진흥위원회 통합전산망에 따르면, 지난 7일 개봉한 ‘밀정’은 10일 오전 8시 기준, 누적 관객 108만 258명을 기록했다. ‘밀정’은 1920년대 말, 일제의 주요시설을 파괴하기 위해 상해에서 경성으로 폭탄을 들여오려는 의열단과 이를 쫓는 일본 경찰 사이의 숨 막히는 암투와 회유, 교란 작전을 담은 작품.

연일 박스오피스 1위를 수성하며 흥행 질주를 이어가고 있는 ‘밀정’의 100만 돌파 기록은 개봉 4일 만의 기록으로 추석 극장가를 뜨겁게 달궜던 ‘광해, 왕이 된 남자’ ‘사도’와 동일한 속도이며, 천만 영화 ‘국제시장’ ‘변호인’과도 동일한 속도다. 또, ‘밀정’은 부동의 박스오피스 1위를 지키며 예매량 또한 가파른 속도로 상승하고 있어 다가오는 추석 연휴에 더 빠른 흥행속도를 보일 것으로 예상된다.

윤준필 기자 yoo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