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진짜사나이’ 이시영 “진종오 선수, 사격 가르쳐준다고 약속”

[텐아시아=윤준필 기자]
MBC '진짜 사나이' 이시영 / 사진제공= MBC

MBC ‘진짜 사나이’ 이시영 / 사진제공= MBC

이시영이 다음 목표로 사격선수를 꿈꾸고 있다고 밝혔다.

오는 11일 방송되는 MBC ‘일밤-진짜 사나이’에서는 해군교육사령부에 입소하게 된 박찬호·이시영·서인영·이태성·김정태·박재정·줄리안·솔비·러블리즈 서지수·양상국까지 10명의 멤버들이 해군의 종합 수영훈련을 받는 모습이 그려진다.

이시영은 휴식 시간에도 운동 생각뿐이었다. 이시영은 여군 멤버들에게 어떤 운동을 좋아하는지 물었고 서인은 사격을 좋아한다고 대답했다. 서인영의 대답에 이시영은 격한 반응을 보이며 “진짜 함께 배워볼 생각이 없느냐”고 제안했다는 후문이다.

이시영은 실제로 진지하게 사격을 배울 예정이었다며 “진종오 선수가 사격 알려준다고 했다”고 고백했다. 이에 서인영은 “복싱 다음은 사격이냐”며 놀라워했다.

이시영이 사격 개인 교습을 받기로 한 진종오 선수는 올림픽 금메달 3관왕을 이룬 대한민국 최고의 사격 선수로, 과연 그녀는 복싱 국가대표 선수에 이어 사격 국가대표 선수에도 도전할 것인지 기대가 모아진다.

이시영은 이날 실시된 훈련에서도 부동의 에이스 자리를 이어갔다고 전해진다. 5미터 이함 훈련에서도 망설임 없이 뛰어내리는가 하면, 이어진 종합 생존 훈련에서도 혼자서 남군 교육생들을 구명정 위로 끌어올리며 괴물 체력을 뽐내 역시 이시영이라는 평가를 받았다.

해군훈련소에서 여군의 새 역사를 써내려가는 이시영의 모습은 오는 11일 오후 6시 45분 ‘일밤-진짜 사나이’에서 확인할 수 있다.

윤준필 기자 yoo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