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듀엣가요제’ 걸스데이 민아, 오랜만의 무대 앞두고 긴장 “너무 떨려요”

[텐아시아=이은진 기자]
걸스데이 민아/사진제공=MBC '듀엣가요제'

걸스데이 민아/사진제공=MBC ‘듀엣가요제’

걸스데이 민아가 ‘듀엣가요제’에 출연한다.

오는 9일 방송되는 MBC ‘듀엣가요제’에는 걸스데이 민아가 연기 활동 이후 첫 예능에 출격한다.

걸스데이의 메인보컬 민아는 귀여운 외모와 상반되는 허스키한 보이스로 이미 정평이 나 있다. 솔로 활동 이후, 단독으로 노래할 경험이 많지 않았던 민아는 이번 ‘듀엣가요제’를 통해 파트너와 함께 색다른 무대를 꾸미게 되었다. 민아는 파트너 선정 시 걸스데이 춤은 물론, 귀여운 애교 필살기로 원하는 파트너 사수를 위해 열의를 불태웠다는 후문이다.

특히 최근 드라마 ‘미녀 공심이’에서 여주인공으로 활약한 민아는 연기 활동 이후 첫 예능 출연에 유독 긴장하며, 무대 직전 “저 진짜 너무 떨려요”라며 안절부절 못하는 모습으로 웃음을 자아냈다.

하지만 민아는 무대가 시작되자 마치 드라마를 보는 듯한 리얼한 감정 연기로 최고의 몰입을 이끌어냈다. 민아의 무대를 본 MC 백지영은 “고음을 감정으로 처리하더라”며 칭찬을 아끼지 않았다고 전해져 기대를 높인다.

‘듀엣가요제’는 오는 9일 오후 9시 30분에 방송된다.

이은진 기자 dms3573@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