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구르미’ 측 “연장 방송? 거론된 적 있으나 구체적인 논의 無”

[텐아시아=윤준필 기자]
'구르미 그린 달빛' 포스터 / 사진제공=구르미그린달빛 문전사, KBS미디어

‘구르미 그린 달빛’ 포스터 / 사진제공=구르미그린달빛 문전사, KBS미디어

‘구르미 그린 달빛’ 제작진이 연장에 대한 입장을 밝혔다.

KBS2 ‘구르미 그린 달빛’ 측은 8일 보도자료를 통해 “시청자분들이 보내주신 뜨거운 사랑에 힘입어 최선을 다해 촬영하고 있습니다”라며 “이러한 분위기에 힘입어 연장에 관한 이야기가 거론된 적은 있으나, 작가·배우·제작진과 구체적으로 논의된 바는 없습니다”라고 전했다. 이어 “후속 프로그램의 방송 일정과도 밀접한 연관이 있어 쉽게 결정될 문제가 아닙니다”라고 덧붙였다.

‘구르미 그린 달빛’은 박보검·김유정의 열연에 힘입어 방송 6회 만에 시청률 18.8%(닐슨코리아, 전국기준)를 기록하는 등 뜨거운 인기 행진을 이어가고 있다.

‘구르미 그린 달빛’은 매주 월·화요일 오후 10시 KBS2를 통해 방송된다.

윤준필 기자 yoo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