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W’ 이종석, 김의성 자살 시도 막았다 “당신 딸 살려야 되니 정신 차려”

[텐아시아=유찬희 인턴기자]
배우 김의성, 이종석 / 사진=MBC 'W' 캡처

배우 김의성, 이종석 / 사진=MBC ‘W’ 캡처

‘W’ 이종석이 김의성의 자살을 말렸다.

7일 방송된 MBC ‘W(더블유)’(극본 송재정, 연출 정대윤)에서는 강철(이종석)이 오성무(김의성) 가 자살하는 것을 막아냈다.

강철은 옥상 위 난간에 올라 선 오성무를 끌어 내렸고, 오성무는 “내가 연주를 쐈다. 나는 이제 살 수가 없다”며 눈물을 보였다.

강철은 “그건 당신이 아니다”며 “작가님이 할 일이 있다. 당신 딸 살려야 되니 정신 차려라”고 전했다. 이어 강철은 “다시 살릴 수 있다. 난 절대 포기 안한다”며 오성무를 회유했다.

오성무는 “태블릿을 부쉈는데 어떻게 그림을 그리냐”고 절망했지만 강철은 “분명히 어딘가 또 있을거다”며 오성무를 달랬다.

유찬희 인턴기자 chan0502@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