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질투의 화신’ 공효진, 김예원과 공동으로 날씨 예보 ‘티격태격’

[텐아시아=이은진 기자]
공효진, 김예원/사진제공=SBS '질투의 화신' 방송화면

공효진, 김예원/사진제공=SBS ‘질투의 화신’ 방송화면

‘질투의 화신’ 공효진과 김예원이 함께 날씨예보를 진행했다.

7일 방송된 SBS ‘질투의 화신'(연출 박신우 극본 서숙향)에서는 표나리(공효진)가 날씨 예보 자리를 놓고 나주희(김예원)와 티격태격 하는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표나리는 나주희에게 “네가 나가. 여기 내 밥줄이잖아”라고 말했다. 이에 나주희는 “언니가 나가. 언니 짤렸잖아”라며 거부했다.

이어 날씨 예보 시간이 다가왔고, 두 사람은 함께 날씨 예보를 하게 됐다. 표나리는 순간적으로 센스를 발휘해 나주희와 함께 예보를 이끌어 갔다.

이은진 기자 dms3573@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