빅뱅, 日 돔 투어 오사카 추가 공연… 78만 1,500명 동원 예정

[텐아시아=손예지 기자]
그룹 빅뱅 / 사진제공=YG엔터테인먼트

그룹 빅뱅 / 사진제공=YG엔터테인먼트

그룹 빅뱅이 일본 돔 투어로 78만 여 명의 관객을 동원한다.

빅뱅은 오는 11월부터 돔 투어 콘서트 ‘BIGBANG10 THE CONCERT : 0.TO.10 -THE FINAL-‘를 개최, 당초 4개 도시 13회 공연으로 총 63만 1,500명을 동원할 예정이었으나 팬들의 성원에 힘입어 12월 27~29일, 오사카 쿄세라 돔 공연을 추가하면서 총 78만 1,500석 규모로 개최를 확정지었다.

이 중 28~29일은 일본 공식 팬클럽을 대상으로 하는 앙코르 콘서트로, 현재 빅뱅 콘서트에는 총 100만 건 이상의 티켓 응모가 몰리고 있다.

이번 돔 투어 콘서트를 통해 해외 아티스트 사상 최초로 4년 연속 일본 돔 투어 콘서트를 개최하는 빅뱅은 지난해에는 91만 1,000여 명의 관객을 동원하는 돔 투어 콘서트를 개최하기도 했다.

빅뱅은 오는 8일 오후 5시 30분에 방송되는 CNN ‘토크 아시아(Talk Asia)’를 통해 자신들의 지난 10년과 앞으로 10년에 대해 이야기를 나눌 예정이다.

손예지 기자 yejie@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