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헌집새집2’ 한혜진 “사람들 우리집 무서워해”

[텐아시아=김유진 기자]
한혜진 집 공개 / 사진제공=JTBC '헌집줄게 새집다오' 시즌2

한혜진 집 공개 / 사진제공=JTBC ‘헌집줄게 새집다오’ 시즌2

모델 한혜진이 자신의 집에 얽힌 에피소드를 공개했다.

오는 8일 방송되는 JTBC ‘헌집줄게 새집다오’ 시즌2에서는 톱모델 한혜진이 집에 얽힌 에피소드를 공개한다.

이날 공개된 한혜진의 집은 상상 이상으로 심플하고 화이트톤 인테리어 일색이어서 두 사람을 깜짝 놀라게 만들었다.

집 어느 곳에도 사진과 그림 하나 걸려있지 않은 단순한 인테리어를 본 두 사람은 “치과에 방문한 것 같다”며 “어떻게 집에 사진 한 장이 없냐”고 아쉬워했다.

그러자 한혜진은 “사람들도 우리집에 오면 무서워한다. 하지만 직업 특성상 화려한 걸 많이 봐서 미니멀한 걸 좋아한다”고 집의 인테리어가 단순한 이유를 설명했다.

이에 김구라는 “그래도 이런 자리에 사진이 하나 있으면 좋지 않겠냐”며 한쪽 벽에 사진을 걸 것을 제안했다. 하지만 한혜진은 “(사진이나 그림 대신) 내가 서있으면 된다”고 뻔뻔하게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헌집줄게 새집다오’를 만나 달라지는 한혜진의 집의 변화는 8일 오후 9시 30분 방송된다.

김유진 기자 you@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