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걸스피릿’ 스피카 보형X현진영, 재즈 가수로 변신 ‘흐린 기억 속의 그대’

[텐아시아=유찬희 인턴기자]
가수 보형, 현진영 / 사진=JTBC '걸스피릿' 캡처

가수 보형, 현진영 / 사진=JTBC ‘걸스피릿’ 캡처

‘걸스피릿’ 스피카 보형이 현진영과 함께 매력적인 무대를 꾸몄다.

6일 방송된 JTBC ‘걸스피릿’에서는 보형과 현진영이 ‘흐린 기억 속의 그대’ 무대를 선보였다.

현진영은 “아이돌에 대한 편견을 깨주고 싶다”며 기존 신나는 리듬의 ‘흐린 기억 속의 그대’를 재즈 버전으로 편곡할 것을 제안했다. 보형은 이를 받아 들였고 색다른 느낌의 곡을 들고 무대에 올랐다.

보형은 복고풍의 하얀색 드레스를 입고 시선을 사로잡았다. 보형과 현진영은 그루비한 재즈 리듬을 안정적으로 소화하며 섹시하고 고풍적인 무대를 만들었다.

유찬희 인턴기자 chan0502@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