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도리안 그레이’ 박은태 “시너지에 대한 확신으로 선택”

[텐아시아=김하진 기자]
배우 최재웅(왼쪽부터), 김준수, 박은태가 포즈를 취하고 있다.

뮤지컬 ‘도리안 그레이’의 주역 최재웅(왼쪽부터), 김준수, 박은태/사진=서예진 기자 yejin0214@

“시너지를 낼 거라는 확신이 있었어요.”

배우 박은태가 6일 오후 4시 경기 성남시 분당구 성남아트센터에서 진행된 뮤지컬 ‘도리안 그레이’의 기자간담회에 참석해 작품을 선택한 이유를 밝혔다.

그는 “‘도리안 그레이’는 온전히 작품이 좋아서 선택했다. 여러 가지를 확인했을 때 좋은 작품이 나올 수 있을 것 같다는 확신이 들었다”고 전했다.

이어 “‘도리안 그레이’는 기본적으로 원작이 훌륭했고, 같이 하는 모든 분들이 시너지를 낼 것이라고 확신했다”고 애정을 표했다.

‘도리안 그레이’는 오스카 와일드의 장편 소설 ‘도리안 그레이의 초상’을 새롭게 각색한 창작 뮤지컬이다. 영국 귀족 청년 도리안 그레이가 영원한 아름다움을 향한 탐욕으로 자신의 초상화와 영혼을 바꾸며 벌어지는 이야기를 그린다.

오는 10월 29일까지 성남아트센터에서 공연된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