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타제국 아티스트 총출동…日 패밀리콘 ‘성료’

[텐아시아=김하진 기자]
스타제국 패밀리 콘서트/사진제공=스타제국

스타제국 패밀리 콘서트/사진제공=스타제국

스타제국 소속 아티스트들이 일본에서 개최한 첫 번째 패밀리 콘서트를 성황리에 마쳤다.

스타제국은 지난 2일 일본 도쿄에 위치한 제프 도쿄(Zepp Tokyo)에서 KBS world 개국 10주년 기념 ‘스타제국 패밀리 콘서트 2016 in JAPAN’을 열고, 현지 팬들과 뜻깊은 시간을 보냈다.

이번 공연에서는 제국의아이들과 나인뮤지스A, 임팩트 등 스타제국 소속 아티스트들이 총출동해 히트곡 무대와 더불어 화려한 퍼포먼스를 펼쳤다.

막내그룹 임팩트가 데뷔곡 ‘롤리팝’과 ‘Shine’, ‘양아치’ 등의 무대로 공연의 포문을 열었다. 이어 나인뮤지스A의 ‘입술에 입술’과 나인뮤지스의 곡 ‘돌스’, ‘드라마’ 등의 무대를 꾸몄다. 또 제국의아이들이 ‘후유증’을 열창해 열광적인 분위기를 더했다.

뿐만 아니라 제국의아이들과 임팩트가 호흡을 맞춘 ‘바람의 유령’의 무대는 열광적인 함성을 자아냈으며, 지난 2014년 큰 화제를 일으킨 케빈, 경리, 소진으로 구성된 네스티 네스티의 무대 등 선, 후배의 컬래버레이션 무대로 현지 팬들의 환호를 받았다.

제국의아이들은 “오랜만에 정말 재미있는 공연을 한 것 같다. 패밀리 콘서트는 처음인데 많은 분들과 함께해서 너무나 기쁘고 나인뮤지스, 임팩트와 함께여서 더욱 행복했다”며 “앞으로 저희 소속 아티스트 친구들 많은 사랑 부탁드리며 국내에서도 꼭 좋은 공연으로 찾아 뵙고 싶다”고 소감을 전했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