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리동네 예체능’ 신승환, 숨은 유도 실력 ‘깜짝’

[텐아시아=김유진 기자]
배우 신승환 / 사진제공=KBS2 '우리동네 예체능'

배우 신승환 / 사진제공=KBS2 ‘우리동네 예체능’

배우 신승환이 ‘우리동네 예체능’에 출연해 유도 실력을 뽐낸다.

신승환은 오는 6일 방송되는 KBS2 예능프로그램 ‘우리동네 예체능-유도편’에 출연해 의외의 유도 실력을 발휘할 예정이다.

공개된 사진속 신승환은 ‘강호동 타도’라고 적힌 머리띠를 두른 채 장난기 어린 표정을 짓고 있는 모습이다. 또 유도복을 입고 땀을 흘리며 진지한 자세로 경기에 임하는 등 다양한 모습을 보여주고 있다.

이날 신승환은 숨은 유도 실력을 드러내 흥미진진한 대결구도를 이끌어가는 등 현장에 있던 이들을 놀라게 했다는 후문이다.

한편 신승환은 현재 MBC 월화드라마 ‘몬스터’에서 양동이 역을 열연하고 있다.

김유진 기자 you@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