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혼술남녀’ 하석진, 박하선 첫 만남에 “주제 파악 못 하네” 막말

[텐아시아=손예지 기자]
'혼술남녀' 캡처 / 사진제공=tvN 방송화면

‘혼술남녀’ 캡처 / 사진제공=tvN 방송화면

‘혼술남녀’ 하석진이 박하선에 막말을 했다.

5일 첫 방송된 tvN ‘혼술남녀’에서는 진정석(하석진)과 박하나(박하선)가 한 학원에서 만나는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노량진 학원에 첫 출근한 진정석은 자신의 방에 구비된 안마의자에 앉아있는 박하나를 만났다. 박하나가 방을 착각해 실수한 것.

박하나는 진정석에 사과를 전한 뒤 자신을 국어 강사라고 소개했다. 진정석은 “국어 강사? 의외다”라면서 “국어를 가르치는 사람이 주제 파악을 못 하는 것 같다”고 말했다.

진정석은 이어 “댁 같은 신참한테 이런 개인 룸을 준다고 생각하는 것 자체가 주제 파악을 너무 못한 것 아니냐”고 되물었다. 진정석의 막말에 당황한 박하나는 “앞으로 주제 파악 잘 하겠다”고 말했다.

손예지 기자 yejie@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