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구르미’ 박보검, 김유정 구하기 위해 몸 던졌다

[텐아시아=김유진 기자]
배우 박보검, 김유정/ 사진=KBS2 '구르미 그린 달빛' 캡처

배우 박보검, 김유정/ 사진=KBS2 ‘구르미 그린 달빛’ 캡처

‘구르미 그린 달빛’ 박보검이 김유정을 구하기 위해 물 속에 몸을 던졌다.

5일 방송된 KBS2 ‘구르미 그린 달빛’에서는 명은공주(정혜성)와 이야기를 나누던 중 연못에 빠진 홍라온(김유정)의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명은공주는 연서의 진위를 가리기 위해 라온을 불러 이야기를 나눴다.

이때 라온의 이야기를 듣던 중 발끈한 명은공주는 갑자기 일어났고 이를 도우려던 라온은 물에 빠졌다.

이를 멀리서 지켜보던 이영(박보검)은 라온을 구하기 위해 망설임 없이 연못에 뛰어들어 모두를 놀라게 했다.

김유진 기자 you@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