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컴백’ 임창정 “‘또다시 사랑’ 이후 부담 컸다”

[텐아시아=김하진 기자]
임창정/사진=조준원 기자 wizard333@

임창정/사진=조준원 기자 wizard333@

가수 임창정이 부담감을 털어놨다.

임창정은 5일 오후 4시 서울 마포구 합정동 메세나폴리스 신한카드 판스퀘어에서 정규 13집 ‘아임(I’M)’의 발매 기념 쇼케이스를 열고, 신곡 소개에 나섰다.

임창정은 “지난해 ‘또다시 사랑’으로 큰 사랑을 받았다. 이후 어떤 곡을 내놔야 할지 부담이 컸던 것도 사실”이라며 “발라드가 아닌 전혀 다른 장르로 돌아올 생각도 했다”고 말했다.

이어 “이번 신곡을 따라 부르며, ‘좋다’는 아이들의 말에 용기를 얻었다. 가을이라는 계절과 아이들의 말에 힘을 얻어서 발라드로 돌아왔다”고 덧붙였다.

타이틀곡 ‘내가 저지른 사랑’은 지난해 내놓은 ‘또 다시 사랑’을 만든 임창정과 멧돼지가 다시 한번 의기투합해 완성했다. 솔직한 가사와 임창정 특유의 음색이 조화를 이룬다.

임창정은 오는 6일 0시 각종 음악사이트를 통해 새 음반을 공개한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