빅뱅, 8일 美 CNN 출연…”과거 10년, 미래 10년 얘기한다”

[텐아시아=현지민 기자]
그룹 빅뱅 / 사진제공=YG 엔터테인먼트

그룹 빅뱅 / 사진제공=YG 엔터테인먼트

그룹 빅뱅이 미국 CNN ‘토크아시아(Talk Asia)’에 출연해 데뷔 이후 소회를 털어 놓는다.

데뷔 10주년을 맞아 진행되는 이번 CNN ‘Talk Asia’ 인터뷰에서 빅뱅은 CNN 국제 특파원 파올라 핸콕과 과거의10년과 미래의 10년에 대해 그리고 한국을 대표하는 케이팝 가수에 오르기까지 여정에 대해 얘기하는 시간을 가졌다.

CNN ‘토크 아시아’는 정치, 경제, 문화, 연예, 스포츠 등 각 분야를 대표하는 인사를 초청해 집중 조명하는 프로그램이다. 앞서 국내스타로선 에픽하이, 김연아, 박지성 등이 게스트로 나선 바 있다.

방송을 앞두고 CNN은 지난 3일 페이스북을 통해 빅뱅의 ‘Talk Asia’ 첫 번째 티저 영상을 공개했으며, 5일에는 두 번째 티저 영상을 공개했다.

이번 티저의 본 인터뷰 영상은 오는 8일 오후 5시 30분(한국시각) CNN ‘Talk Asia’를 통해 방송될 예정이다.

빅뱅은 지난 6월 30일 개봉한 영화 ‘빅뱅 메이드(BIGBANG MADE)’와 10주년 콘서트 ‘0.TO.10’를 성료했으며 지난 8월 5일부터 오는 10월 30일까지 개관하는 전시 ‘A TO Z’ 등 데뷔 10주년을 맞아 다양한 프로젝트를 진행하고 있다.

현지민 기자 hhyun418@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