추석 파일럿 ‘노래싸움’, 프로듀서+배우+개그맨 다 모인다

[텐아시아=현지민 기자]
KBS2 추석 파일럿 '노래싸움' / 사진제공=KBS

KBS2 추석 파일럿 ‘노래싸움’ / 사진제공=KBS

추석 파일럿 예능프로그램 ‘노래싸움’의 역대급 라인업이 이목을 집중시킨다.

최근 배우 남궁민을 MC로 발탁해 화제를 모은 KBS2 추석 파일럿 예능프로그램 ‘노래싸움-승부(이하 노래싸움)’ 측은 5일 “가수 못지 않은 끼를 가진 출연진들과 함께 즐거운 분위기 속에 녹화를 마쳤다”면서 녹화에 함께한 출연진을 공개했다.

‘노래싸움’은 끼 넘치는 연예인들이 음악감독과 한 조를 이뤄 1대 1 서바이벌 노래대결을 펼치는 음악 버라이어티로, 가수가 아닌 연예인 출연자들의 반전 노래실력과 각 팀들의 케미, 그리고 국내 대표 음악감독들의 치열한 두뇌싸움 등 풍성한 볼거리를 제공할 것으로 기대감을 모은다.

그런 가운데 ‘노래싸움-’의 라인업이 공개돼 눈길을 사로잡고 있다. 김형석을 시작으로, 윤종신·정재형·윤도현·이상민까지 내로라하는 자타공인 최고의 프로듀서들이 한 자리에 모일 예정인 것. 이후 각자 뚜렷한 개성과 가치관으로 팀을 선택한 다섯 명의 음악감독들은 치열한 두뇌싸움을 펼치며 쫄깃한 긴장감을 선사할 것으로 보여 관심을 집중시킨다.

이와 함께 선우재덕·임형준·동현배·권혁수·최윤영·이주승까지 이어지는 배우 군단이 감춰왔던 가창력을 드러낼 예정인 가운데, 문세윤·김희원·이용진으로 구성된 개그 군단이 합세해 개그감을 기반으로 한 찰진 입담으로 웃음까지 선사할 예정이라고 해 궁금증을 자극한다.

뿐만 아니라 황석정·김수용·손호영으로 구성된 뮤지컬배우 군단이 출연해 무대를 휘어잡는 폭풍 성량과 가창력으로 종횡무진 활약을 보여줄 것으로 예고돼 기대감을 형성하고 있다. 이와 함께 아나운서 군단인 한상헌·공서영·문지애까지 합류하며 보다 예측할 수 없는 대결이 펼쳐질 것으로 기대감이 더해지고 있다.

무엇보다 최근 진행된 녹화에서 서바이벌 방식으로 대결을 진행하게 된 출연진들은 상상을 넘어서는 노래실력을 뽐내며 반전에 반전을 거듭하는 결과를 낳았다고 전해져 궁금증이 높아지고 있다. 특히 1대 1 방식으로 진행되기에 그 어떤 대결보다 쫄깃한 긴장감을 형성할 것으로 기대감이 고조되고 있는 상황.

‘노래싸움’ 제작진은 “최근 진행된 녹화는 반전의 연속이었다. 제작진조차 미처 예측하지 못한 의외의 전개가 펼쳐져 흥분 속에 녹화를 마쳤다”며 “특히, 남궁민의 독특한 진행실력은 신의 한 수였다. 많은 출연진이 모였음에도 불구하고 출연진과 제작진 모두 밤 새는 줄 모를 정도였다. 이제부터 편집을 해야겠지만, 우리도 기대가 된다. 풍성한 프로그램으로 추석 때 뵙겠다”고 전했다.

‘노래싸움’은 가수 못지 않은 가창력을 지닌 연예인 팀과 음악감독이 한 조를 이뤄 치열한 두뇌싸움을 펼치는 서바이벌 음악버라이어티로, 오는 추석연휴인 15일, 16일에 2회에 걸쳐 방송된다.

현지민 기자 hhyun418@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