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풍아’ 임지연, 손호준 지켜보며 글썽 “장고 오빠 맞네”

[텐아시아=손예지 기자]
'불어라 미풍아' 캡처 / 사진제공=MBC 방송화면

‘불어라 미풍아’ 캡처 / 사진제공=MBC 방송화면

‘불어라 미풍아’ 임지연이 손호준을 지켜보며 과거를 회상했다.

4일 방송된 MBC ‘불어라 미풍아’에서는 김미풍(임지연)이 이장고(손호준)과의 재회에 자리를 피하는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김미풍은 도와주겠다는 이장고를 거절하고 변호사 사무실을 빠져나왔다. 김미풍은 주차장에서 이장고의 뒷모습을 바라보며 추억에 빠졌다.

김미풍은 “장고 오빠 맞네”라고 말하며, 과거 어린 장고(윤찬영)와 자신(이영은)의 모습을 떠올렸다. 한편, 이장고는 갑자기 사라진 김미풍에 신경쓰여 하는 모습을 보였다.

손예지 기자 yejie@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