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청순돌’ 에이핑크, 1년 2개월 만의 국내 컴백…정규 3집 발매

[텐아시아=윤준필 기자]
에이핑크 컴백 티저 / 사진제공=플랜에이 엔터테인먼트

에이핑크 컴백 티저 / 사진제공=플랜에이 엔터테인먼트

‘원조 청순돌’ 에이핑크가 26일 컴백을 확정했다.

에이핑크 소속사 플랜에이 엔터테인먼트는 2일 오전10시, 공식 SNS를 통해 티저 이미지를 공개하고 에이핑크의 컴백을 예고했다. 공개된 이미지는 ‘Apink 3rd album’이라는 문구와 함께 컴백 날짜를 암시하는 듯한 ‘2016.09.26’이라는 숫자를 담고 있어 더욱 궁금증을 유발한다.

플랜에이 측은 “에이핑크가 오는 9월 26일 국내 컴백을 확정 지었다. 3번째 정규앨범으로 팬들과 만나게 될 것이다”며 “길었던 국내 공백 기간만큼 더욱 완성된 모습을 보여드리기 위해 심혈을 기울였다”고 밝혔다.

에이핑크의 국내 컴백은 작년 7월 발매한 정규 2집 ‘핑크 메모리(PINK MEMORY)’ 이후 1년 2개월 만이다. 오랜만의 컴백인 만큼 꽉 채운 정규앨범으로 에이핑크의 새로운 모습을 풍성하게 담아낼 예정이다.

에이핑크는 ‘미스터 추(Mr.chu)’, ‘노노노(NoNoNo)’, ‘LUV’ 등 다수의 히트곡을 만들어내며 탄탄한 팬덤을 구축, 국민 걸그룹으로 자리매김했다. 그동안 예능, 드라마, 솔로 앨범 등 개인 활동과 해외 활동에 집중해왔던 에이핑크의 오랜만의 국내 컴백 소식에 팬들의 기대가 뜨거워지고 있다.

원조 청순돌로 독보적인 행보를 보여주고 있는 에이핑크가 길었던 공백기를 깨고 완전체로 가요계에 본격적으로 출격해 걸그룹 시장에 어떠한 변화가 찾아올지 관심이 쏠린다.`

윤준필 기자 yoo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