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네기’, 초호화 단합 MT 떠난다…”역시 하늘그룹 스케일”

[텐아시아=현지민 기자]
tvN '신네기' / 사진제공=tvN '신네기'

tvN ‘신네기’ / 사진제공=tvN ‘신네기’

‘신네기’ 정일우·안재현·박소담·이정신·최민·손나은이 초호화 전세기를 타고 ‘하늘집 단합 MT’를 떠난다.

tvN ‘신데렐라와 네 명의 기사(이하 신네기)'(극본 민지은 원영실, 연출 권혁찬 이민우) 측은 2일 전세기 안에서 여유를 만끽하고 있는 하늘집 식구들의 스틸을 공개했다.

‘신네기’ 측에 따르면 이번 주 방송에서는 강회장으로부터 특별 포상휴가를 받은 하원이 하늘집 식구들을 모두 데리고 단합 MT를 떠나는 모습이 그려질 예정이다. 이에 하늘집 식구 강지운(정일우)·강현민(안재현)·강서우(이정신)·이윤성(최민)과 박혜지(손나은), 홍자영(조혜정)까지 단체로 여행을 떠나는 스틸이 공개돼 눈길을 끈다.

특히 대한민국을 좌지우지하는 하늘그룹 강회장의 포상휴가다운 호화로운 비행기 내부가 시선을 사로잡는다. 이들은 럭셔리한 전세기의 편안함을 느끼며 여유를 만끽하고 있는 모습.

지운은 눈을 감은 채 음악을 감상하고 있고, 서우는 싱어송라이터답게 큰 헤드폰을 끼고 오랜만의 휴가를 즐기고 있다. 또한 비행기에서도 반듯하게 신문을 읽는 윤성, 잡지를 보는 혜지, 여행에 들떠 웃음꽃을 피우는 하원과 자영까지 각자의 스타일대로 여행을 즐기고 있는 모습은 보는 이들까지 여행의 즐거움에 빠져들게 만든다.

그러나 현민은 여행과는 거리가 먼 파자마 차림으로 주변을 두리번거리고 있어 이목을 집중시킨다. 금방 잠에서 깨어난 듯한 그는 비몽사몽하더니 침대가 아닌 전세기에 있다는 것을 깨닫고 화들짝 놀라고 있어 그에게 무슨 일이 벌어진 것인지 궁금증을 유발한다.

왜 현민만 파자마를 입고 전세기에 타고 있는지 그 사연에 대해 궁금증이 커져가는 가운데, 하늘집 초호화 단합 MT에서는 어떤 재미있는 일들이 벌어질지 방송에 대한 네티즌의 기대감이 높아지고 있다.

현지민 기자 hhyun418@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