윤오, 재능 기부협회 홍보대사 위촉…”어디든 달려가 노래하겠다”

[텐아시아=현지민 기자]
가수 윤오 / 사진제공=엘엔씨 엔터테인먼트

가수 윤오 / 사진제공=엘엔씨 엔터테인먼트

가수 윤오가 재능 기부협회 홍보대사가 된다.

윤오는 2일 여의도 국회의사당에서 열리는 ‘2016 한국 재능기부협회’의 홍보 위원으로 위촉된다.

지난 8월 부산 광안리에서 개최된 ‘2016 제 24회 인터네셔널 어워즈의 K-POP 뮤직 어워드’시상식에서 신인상을 수상하며 화려한 재기에 성공한 윤오는 이번 홍보대사에 위촉되며 음악적 재능으로 다양한 기부행사를 펼칠 예정이다.

지난 1998년 1집 ‘이젠’으로 데뷔한 윤오는 긴 공백기를 거친 후 재기를 노렸으나 만성 신부전증으로 건강이 악화 돼 다시금 긴 공백기를 가졌다. 하지만 최근 신장 이식 수술을 마친 윤오는 음악에 대한 열정으로 18년 만에 발표한 신곡’고백할게’로 신인상을 수상하는 등 제2의 전성기로 도약을 준비하고 있다.

윤오는 “제가 가진 음악적 재능으로 누군가가 행복을 느낄 수 있다면 그 자체만으로도 감사하다. 위로의 손길이 필요한 곳이라면 어디든 달려가 노래하겠다”라며 이번 재능 기부 협회 홍보대사로 위촉된 소감을 전했다.

윤오의 신곡 ‘고백할게’는 윤오의 미성과 달달한 멜로디가 인상적인 곡으로서 사랑을 고백하는 남자의 마음을 담은 달달한 고백송이다.

윤오는 2일 국회의사당에서 열리는 ‘2016 한국 재능기부협회’에 참석해 홍보대사 위촉식을 갖는다.

현지민 기자 hhyun418@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