악동뮤지션, ‘정글의 법칙’ 몽골 편 내래이션 맡았다 “제 2의 고향”

[텐아시아=이은진 기자]
악동뮤지션/사진제공=SBS '정글의 법칙'

악동뮤지션/사진제공=SBS ‘정글의 법칙’

악동뮤지션이  ‘정글의 법칙 in 몽골’ 편 지원사격에 나섰다.

악동뮤지션이 오는 2일 첫 방송되는 SBS ‘정글의 법칙 in 몽골’ 편 내래이션을 맡는다.

악동뮤지션의 찬혁과 수현에게 어린 시절을 보낸 몽골은 제2의 고향이나 다름없는 곳. 이에 ‘정글의 법칙’ 팀에서 내래이션 섭외가 왔을 때 흔쾌히 응했다고 한다.

녹음 당일 두 사람은 첫 내레이션 도전임에도 불구하고 매끄러운 실력을 뽐냈다고. 특히, ‘정글의 법칙’을 통해 오랜만에 보게 된 몽골의 자연경관에서 눈을 떼지 못하며 “다시 몽골에 가고 싶다”, “몽골에 저런 곳이 있었냐. 너무 아름답다”고 감탄 섞인 애드리브를 쏟아냈다는 후문이다.

‘정글의 법칙’은 오는 2일 오후 10시에 방송된다.

이은진 기자 dms3573@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