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수라’ 곽도원 “황정민과 연기, 긴장해서 호흡 놓칠 때도”

[텐아시아=조현주 기자]
곽도원,아수라

배우 곽도원이 1일 오전 서울 강남구 신사동 압구정 CGV에서 열린 영화 ‘아수라'(감독 김성수, 제작 사나이픽처스) 제작보고회에 참석하고 있다. / 사진=조준원 기자 wizard333@

곽도원이 황정민의 연기에 깜짝 놀랐다고 밝혔다.

곽도원은 1일 오전 서울 강남구 압구정 CGV에서 열린 영화 ‘아수라’(감독 김성수, 제작 사나이픽처스) 제작보고회에서 “황정민과 연기 할 때 호흡이 놀랄 때가 있다”고 말문을 열었다.

이어 “리허설 할 때 황정민, 슛 들어 때 황정민의 모습에 놀랄 수밖에 없다. 긴장을 해서 호흡을 놓치게 된다. 연기를 할 때마다 많이 배우고 느끼게 된다”면서 “배우가 현장에서 무언가를 하려고 하지 않고 자연스럽게 주고받을 때 기분이 짜릿하다. 황정민과 그런 거를 많이 느꼈다. 좋은 에너지를 느꼈다”고 만족했다.

황정민은 “곽도원이 검사 역할을 한다고 했을 때 고민했던 부분을 알았지만 두 팔 벌려 환영했다. 곽도원을 믿었고, 정말 잘해주는 걸 보면서 좋았다”고 덧붙였다.

‘아수라’는 지옥 같은 세상에서 오직 살아남기 위해 싸우는 나쁜 놈들의 이야기를 그린 범죄액션영화다. ‘비트’·‘태양은 없다’·‘영어 완전 정복’·‘감기’의 김성수 감독이 메가폰을 잡았다. 정우성·황정민·주지훈·곽도원·정만식 등이 출연한다. 오는 28일 개봉한다.

조현주 기자 jhjdhe@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