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 마음의 꽃비’ 박형준, 진실 알았다…”진짜 서연희는 따로 있다”

[텐아시아=현지민 기자]
KBS2 '내 마음의 꽃비' / 사진=방송 화면 캡처

KBS2 ‘내 마음의 꽃비’ / 사진=방송 화면 캡처

‘내 마음의 꽃비’ 박형준이 임채원을 기억해냈다.

1일 방송된 KBS2 ‘TV소설 내 마음의 꽃비(이하 내 마음의 꽃비)'(극본 문영훈, 연출 어수선) 125회에서는 진짜 서연희(임채원)이 떠오른 민승재(박형준)의 모습이 그려졌다.

민승재는 기억을 찾은 후 서연희를 연기해온 천일란(임지은)와 마주했다. 하지만 민승재는 티를 내지 않고 태연하게 행동했다.

이후 민승재는 점차 서연희에 대한 모든 기억을 떠올리기 시작했다. 이후 민승재는 “내 진짜 약혼녀 서연희는 따로 있어. 우리집에 있는 저 여자는 가짜야. 그 진실을 숨기려고 우리 어머니를 죽음에 이르게 한거야”라고 혼잣말했다. 이어 “모든 걸 되돌릴 수 있을 때까지 기다려야 하는건가”라며 고민했다.

현지민 기자 hhyun418@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