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달의 연인’ 강하늘, 이준기로부터 이지은 구했다 “그 아이 놔줘”

[텐아시아=유찬희 인턴기자]
SBS '달의 연인' / 사진=방송화면 캡처

SBS ‘달의 연인’ / 사진=방송화면 캡처

‘달의 연인-보보경심 려’ 강하늘이 이준기와 대치했다.

30일 방송된 SBS ‘달의 연인-보보경심 려’에서는 왕욱(강하늘)이 왕소(이준기)로부터 해수(이지은)을 구해내는 장면이 전파를 탔다.

왕소는 살수의 배후를 찾아내기 위해 범인과 사투를 벌였지만 해수가 나타나면서 누군지 알아낼 수 없게 됐다. 이에 왕소가 해수에게 분노했고, 왕욱은 해수를 놔주라며 왕소와 대치했다.

왕욱은 왕소에게 들이밀었던 검을 땅으로 던지며 “환군들이 깔렸으니 다른 살수들이 잡힐거다. 그때까지만 날 봐서라도 그 아이 놔달라”고 전하며 해수를 구했다.

유찬희 인턴기자 chan0502@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