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비디오스타’ 윤정수 “김숙, 돈 쓸 때 섹시해”

[텐아시아=현지민 기자]
MBC에브리원 '비디오스타' / 사진제공=MBC에브리원 '비디오스타'

MBC에브리원 ‘비디오스타’ / 사진제공=MBC에브리원 ‘비디오스타’

‘비디오스타’에서 애정 테스트가 진행된다.

오늘(30일) 방송되는 MBC에브리원 ‘비디오스타’는 사랑꾼 특집으로 꾸며진다. 특히 MC 김숙은 윤정수와 가상 결혼 생활을 하는 상황. 이에 박소현은 집, 박나래는 외제차, 차오루는 아이의 학비를 대겠다고 말하며 두 사람의 실제 결혼을 기대했다.

또한 이번 방송에서 MC와 게스트 모두 사랑꾼의 면모를 검증해보는 문자 애정도 테스트 시간을 가졌다. 김숙은 가상 남편 윤정수에게 “나 제일 섹시할 때가 언제야?”라고 문자를 보냈다. 이에 윤정수는 “돈 왕창 쓸 때 제일 섹시하지”라고 칼 같은 답장을 해 이목을 집중시켰다.

박나래 또한 양세찬에게 문자를 보냈으나 답장이 없어 전화 연결에 나섰다. 양세찬은 “개밥을 주고 있었다”고 밝히며 애교 넘치는 박나래와 상반된 무덤덤한 반응으로 좌중을 폭소케 했다.

이밖에도 김가연이 마닐라에 있는 임요한에게 자신이 가장 아름다울 때가 언제인지 문자를 보내 뜻 밖에 답장을 받아 웃음을 선사했다. 천상지희 다나는 영화감독 남자친구 이호재로부터 받은 꿀 떨어지는 애정 가득한 문자를 공개하기도 했다. 또한 유키스의 일라이는 얼마 전 아이를 낳은 부인과 직접 전화연결에 나서 진정한 사랑꾼의 면모를 자랑했다.

김가연·다나·일라이·곽정은, 연예계 대표 사랑꾼 4인방의 이야기는 이날 오후 8시 30분 방송.

현지민 기자 hhyun418@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