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달의 연인’ 진기주, 고려시대 가이드로 분한 아이유 해바라기 ‘눈길’

[텐아시아=김수경 기자]
사진제공=SBS ‘달의 연인-보보경심:려’

사진제공=SBS ‘달의 연인-보보경심:려’

안방극장을 사로잡은 진기주의 활약이 눈에 띈다.

지난 29일 방송된 SBS 월화드라마 ‘달의 연인-보보경심:려(극본 조윤영, 연출 김규태, 이하 ‘달의 연인’)에 출연한 진기주가 아이유를 위한 ‘고려시대 가이드’로 변신해 다양한 활약을 선보였다.

이날 진기주는 고운 외모와 차분하고 신중한 성격을 가진 해수(아이유 분)의 시녀 채령으로 등장해 시청자들의 눈길을 끌었다. 현실세계에서 온 고하진이 해수의 몸에 들어간 사실을 모른 채 기억을 못하는 그녀를 위해 고려시대 가이드를 자처하며 전반적인 극의 흐름을 이끌어가는 중요한 활약을 펼쳤다.

또한, 진기주는 해수의 기억 회복을 위해 노력하고 자나 깨나 해수를 걱정하는 심성이 착한 채령의 모습을 애잔하게 그려냈다. 시녀이지만 해수와 깊은 정을 나눈 친한 친구 같은 존재로 정신을 잃은 해수를 극진히 보살피고, 그녀의 모든 행동을 옆에서 지켜보는 해바라기 같은 마음을 가진 순수하고 청려한 캐릭터를 절절히 담아냈다.

특히, 귀여운 큰 눈망울로 두리번거리며 해수를 찾아 다니고 걱정하는 모습은 보는 이들의 입가게 미소를 짓게 만들기도 했으며, 중간중간 해수를 향해 웃는 진기주의 해맑은 눈웃음은 안방극장을 녹이기에 충분했다.

이처럼 아이유의 옆을 지키면서 다양한 매력을 보인 진기주가 어떠한 활약을 선보일지, ‘해수조차 알지 못한 큰 비밀을 가지고 있었음이 드러난다’는 인물 소개처럼 어떤 반전의 키를 가지고 있는지 진기주에 대한 많은 이들의 기대감이 높아지고 있다.

‘달의 연인-보보경심 려’는 개기일식 현상 속에서 고려로 영혼이 타임 슬립 한 21세기 여인 해수(아이유)와 모두를 두려움에 떨게 하는 4황자 왕소(이준기)의 시공간초월 로맨스를 중심으로 황권을 둘러싼 치열한 고려황실 내 정치싸움과 궁중암투 등이 담길 판타지 로맨틱 사극이다.

김수경 기자 ksk@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