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함부로 애틋하게’ 임주은, 임주환과 이별..새로운 국면

[텐아시아=김하진 기자]
사진=KBS2 '함부로 애틋하게 '방송화면 캡처

사진=KBS2 ‘함부로 애틋하게 ‘방송화면 캡처

배우 임주은이 임주환, 김우빈 두 남자와 새로운 국면에 접어들었다.

지난 25일 방송된 KBS2 수목드라마 ‘함부로 애틋하게'(극본 이경희, 연출 박현석 차영훈)에서는 김우빈(신준영 역)의 유혹에 넘어가 옛사랑 임주환(최지태 역)에게 이별을 고하는 임주은(윤정은 역)의 모습이 담겼다.

이날 방송에서 정은은 지태를 찾아가 자신의 마음을 고백했다. 그러나 지태는 정은에게 “내 대답은 이미 한 걸로 아는데?”라며 싸늘하게 말했고, 정은은 어린 시절부터 짝사랑해 온 지태를 야속한 눈빛으로 바라봤다.

이후 정은은 지태네 집에 찾아가 파혼을 선언했다. 정략결혼을 안 하겠다는 정은은 굳은 표정은 안방극장에 긴장감을 안겼다.

극의 말미 정은은 준영의 집에 찾아갔다. 준영의 유혹에 완전히 넘어간 정은은 지태와 파혼하고 준영을 선택, 극의 흐름에 변화를 예고했다. 임주은, 임주환, 김우빈, 배수지 네 사람의 4각 관계를 극대화시키며, 엇갈린 로맨스의 결말에 시청자들의 관심이 쏠린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