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어서옵SHOW’ 유희열, 토크 예능 첫 출연…”내 얘기 부끄러워”

[텐아시아=현지민 기자]
KBS2 '어서옵SHOW’ / 사진제공=KBS2 '어서옵SHOW’

KBS2 ‘어서옵SHOW’ / 사진제공=KBS2 ‘어서옵SHOW’

가수 유희열이 ‘어서옵SHOW’를 통해 토크 예능에 첫 출연한다.

오는 26일 방송되는 KBS2 ‘어서옵SHOW’ 15회에서는 열 번째 재능 기부자로 나선 유희열과 안테나밴드의 ‘숲 속 음악회’가 펼쳐진다.

최근 진행된 녹화에 참여한 유희열은 스튜디오가 아닌 숲 속으로 이서진·김종국·노홍철·김세정을 초대했다. 이어 그는 숲 속 한 가운데서 감미로운 피아노 연주를 선보이며 재능 호스트들과 김세정을 맞이했다.

토크쇼에 처음 출연한다고 밝힌 유희열은 “내 이야기 하는 게 너무 부끄럽다”면서도 숨겨두었던 본인의 이야기를 털어놓아 눈길을 사로잡았다. 특히 이서진·김종국·노홍철·김세정은 유희열의 모든 것을 알기 위해 폭풍 질문을 투척했다.

그런가 하면 유희열은 김종국의 노총각 고민에 “근육 돼지의 쓸쓸함을 즉흥곡으로 만들어줄게”라며 즉석 연주를 선보이며 현장을 웃음바다로 만들었다는 후문. 뿐만 아니라 유희열은 재능 호스트 이서진과 ‘디스 맞대결’을 펼치며 폭소를 자아낼 예정이다. 특히 유희열이 ”이서진 씨는 여기서 무슨 역할이냐?”라며 저격하자, 이서진은 이에 맞서 “사기 치려고 나왔나?”라며 그의 전형적인 사기꾼 화법에 대해 디스를 투척하는 등 투닥거림을 이어가며 박빙의 디스 승부를 펼쳤다.

재능 호스트들의 폭소를 유발한 유희열의 즉흥연주와 그의 사기꾼 화법이 돋보이는 생방송 현장은 이날 오후 9시 35분에 방송된다.

현지민 기자 hhyun418@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