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함부로 애틋하게’ 배수지, 임주환에 “당신 더이상 이용가치 없다”

[텐아시아=이은진 기자]
임주환, 배수지/사진제공=KBS2 '함부로 애틋하게' 방송화면

임주환, 배수지/사진제공=KBS2 ‘함부로 애틋하게’ 방송화면

‘함부로 애틋하게’ 배수지가 임주환과 마주쳤다.

24일 방송된 KBS2 ‘함부로 애틋하게'(연출 박현석, 차영훈 극본 이경희)에서는 노을(배수지)이 이은수(정선경)을 만나고 돌아가는 길에 최지태(임주환)과 마주치는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노을은 최지태에게 “안그래도 전화하려고 그랬는데, 회장님께 받았던 10억 돌려드리고 가는 길이에요”라고 말했다. 이에 최지태는 “잘했다. 정말 잘했어. 고맙다”고 답했다.

이어 노을은 “그리고 최지태 씨도 다신 안 만나요. 복수도 안 할건데, 더이상 이용가치가 없어요”라고 차갑게 말한뒤 자리를 떴다.

이은진 기자 dms3573@tenasia.co.kr